환경연합소개 회원소모임 위원회활동 환경자료실 환경뉴스 커뮤니티
창립선언문 걸어온 길 조직표 정관 회원안내 오시는 길 목포환경 25년사
주부녹색리본 환경사랑 들풀 녹색연구회
상임위원회 정책위원회 조사위원회 교육위원회
갯벌, 바다자료 강, 습지자료 산, 숲자료 반핵자료 건강한 먹을거리 아름다운 환경사진 오염사진
목포 환경뉴스 전남 환경뉴스 전국 환경뉴스 국제 환경뉴스
공지사항 최근활동 주간일정 성명서, 보도자료 행사사진 소식지보기 자유게시판
커뮤니티
공지사항
최근활동
주간일정
성명서, 보도자료
행사사진
소식지보기
자유게시판
성명서, 보도자료
[성명]4대강사업은 무죄?, 환경운동가는 유죄?
글쓴이 운영자 등록일 2013-02-15 14:00 조회 1662
정치적 의도로 시작한 재판, 죄를 만드는 사법부.


- 4대강 사업은 무죄(無罪) ? 환경운동가는 유죄(有罪) ? -





이명박 정부가 2008년 촛불시위에 굴복해 한반도대운하 공약을 포기한 후, 비판적인 시민단체들에게 보복하기 위해 시작했던 환경운동연합과 최열 환경재단 대표에 대한 표적수사가 결국 비열하게 끝났다. 예상대로 사법부는 눈치만보다가 자신의 역할을 포기한 것이다.



최근 드러난 바와 같이 이번 수사는 청와대 민정수석실의 하명으로 시작됐고, 현재 구속 수사 중인 김광준 검사(당시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장)에 의해 진행됐다. 수사 과정은 악의적인 피의사실 흘리기와 언론의 부풀리기 보도의 연속이었으며, 환경연합과 최열 대표를 비롯한 활동가들에게 굴욕과 고통을 안기는 장치였다.



하지만 2차례에 걸쳐 청구된 최열대표에 대한 구속영장은 모두 기각되었고, 환경연합 공금횡령 혐의는 모두 무죄임이 입증되었다. 대형 중대범죄를 담당하는 특수부가 환경연합과 최열 대표를 수사를 맡은 것도 잘못이지만, 수사 자체가 터무니없는 억지였음을 확인한 것이다.



그럼에도 무차별 압수수색과 먼지떨이식 수사는 환경재단으로 옮겨 가고, 또 다시 개인 활동으로까지 이어졌다. 환경재단의 장학금 유용 주장조차 무죄로 밝혀진 상황에서, 재판부가 문제 삼은 것은 개인의 거래다. 최열 대표가 집을 팔고 사는 과정에서, 전세금 반환과 매수대금 지급 시기가 불일치하여 소요자금 중 일부를 개인적으로 차용한 것에 죄를 씌운 것이다. 환경재단에 따르면, ‘1심 재판부가 무죄로 한 사항을 항소심 재판부가 추가 증거조사나 직접 심리도 없이 알선대가로 번복해 유죄를 확정했다. 더구나 알선을 주선했다는 시점에 해외에서 활동하고 있었을 정도로 사실 관계도 맞지 않는다.’고 한다. 이러한 사항을 재고도 없이 대법원은 형을 확정했다.



“최열을 재기불능 상태로 만들겠다”는 김광준검사의 공언은 일부 성공했다. 하지만 이러한 결과는 최열 대표와 환경연합의 좌절이 아니라, 권력의 하수인에 불과한 검찰의 추악함과 권력 앞에 무기력한 사법부의 실패를 확인한 것일 뿐이다.



4대강 사업은 무죄고, 환경운동가는 유죄가 됐다. 김광준은 살고, 환경운동가는 죽었다.



법원의 판결에 심히 유감을 표하며, 국민과 함께 사법부의 조종을 울리고자 한다.





2013. 2. 15.



환경운동연합


공동대표 이시재, 지영선, 장재연

사무총장 염형철







문의 : 환경운동연합 정책국 최준호 국장 02-735-7000 jopan@kfem.or.kr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논평] 새누리당의 전기요금 체제 개편 순서가 틀렸다   운영자 2013-08-22 1667
공지 [보도자료] 바다를 식히고 깨끗이 하자는 전국의 뜨거운 캠페인 열기    파일있음 운영자 2013-08-19 1654
공지 0816_[기자회견문]해양투기 연장반대   운영자 2013-08-19 1615
공지 [성명]밀실에서 벌여온 고하도 케이블카 당장 중단하고    파일있음 운영자 2013-07-30 1953
공지 [성명]대국민 사기극으로 밝혀진 4대강 사업, 이명박정부를 처벌하라.   운영자 2013-07-10 1664
공지 [보도자료]원자력공모전 관련 장만채교육감 면담 결과 발표    파일있음 운영자 2013-06-03 1740
공지 [성명]특혜시비 불러올 케이블카 계획을 중단하라    파일있음 운영자 2013-05-29 1721
공지 [기자회견문]전남교육청은 원자력공모전 후원을 즉각 철회하라   운영자 2013-05-27 2053
공지 [취재요청]전남교육청 원자력공모전 후원철회 촉구 기자회견   운영자 2013-05-24 2346
공지 [성명]전남도교육청은 원자력공모전 후원 즉각 철회하라!   운영자 2013-05-21 2268
공지 [논평] 6차 전력수급기본계획 확정에 대한 입장   운영자 2013-02-26 1769
공지 [논평]환경부 장관 인선에 대한 논평   운영자 2013-02-18 1909
공지 [성명]4대강사업은 무죄?, 환경운동가는 유죄?   운영자 2013-02-15 1663
공지 [성명]북한의 3차 핵실험을 강력 규탄한다.   운영자 2013-02-12 1572
공지 [성명]영산강 생태계교란 야기, 영산강 보를 어찌할 것인가?   운영자 2013-02-07 1547
공지 [성명]습지파괴하는 '연안매립' 중단하라   운영자 2013-02-01 1763
공지 [성명]박준영지사는 영산강에 최악인 지자체장으로 기록될것이다.   [1] 운영자 2013-01-24 1815
공지 [논평]정부의 감사원결과 반박에 대한   운영자 2013-01-24 1599
공지 [기자회견]4대강사업 문제해결및 책임자 처벌!   운영자 2013-01-23 1781
공지 [성명] 4대강 사업에 대한 감사원 발표에 따른   운영자 2013-01-21 181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후원지부 목포 선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