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연합소개 회원소모임 위원회활동 환경자료실 환경뉴스 커뮤니티
창립선언문 걸어온 길 조직표 정관 회원안내 오시는 길 목포환경 25년사
주부녹색리본 환경사랑 들풀 녹색연구회
상임위원회 정책위원회 조사위원회 교육위원회
갯벌, 바다자료 강, 습지자료 산, 숲자료 반핵자료 건강한 먹을거리 아름다운 환경사진 오염사진
목포 환경뉴스 전남 환경뉴스 전국 환경뉴스 국제 환경뉴스
공지사항 최근활동 주간일정 성명서, 보도자료 행사사진 소식지보기 자유게시판
커뮤니티
공지사항
최근활동
주간일정
성명서, 보도자료
행사사진
소식지보기
자유게시판
성명서, 보도자료
[기자회견문]신규 석탄화력 증설은 지역사회와 이 나라의 미래를 잠식한다.
글쓴이 운영자 등록일 2012-07-25 17:37 조회 1977
 [기자회견문]석탄화력_증설은_지역사회와_이_나라의_미래를_잠식한다.hwp
 IMG023.jpg



[기자회견문]
신규 석탄화력 증설은
지역사회와 이 나라의 미래를 잠식한다!

● 총 50,000MW(원전 50기 분량)의 석탄화력발전소 건설 추진
예정대로라면 오늘 전력거래소는 발전사업자들에 대한 건설의향서 접수를 마감한다. 아직 결과를 통보받지 못했으나 지금까지 전해진 바로는 재벌대기업을 중심으로 모두 20여개 업체가 총 5만MW 용량(원전 50기 분량)의 석탄화력발전소 건설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제6차 전력수급기본계획을 앞두고 진행되고 있는 건설의향서 접수에는 지난 5차 계획 당시보다 업체 수는 3배, 발전용량으로는 4배 정도에 이르는 석탄화력 발전사업자들이 몰려들고 있다. 특히 재벌대기업의 석탄화력 건설의향은 전차대비 20배 이상 증가했다. 그리고 이들이 추진하고 있는 석탄화력 발전소로 인해 전국 각지 해안주변 지역 수 십 곳이 몸살을 앓고 있다. 대형 석탄화력 발전소는 서해, 남해, 동해를 가리지 않는다. 어민의 생계터전인 어장과 갯벌, 자치단체가 막대한 투자를 한 유명관광지, 우주항공산업의 메카인 우주기지도 예외가 아니다. 이대로라면 우리나라 삼면을 둘러싼 전 해안선이 석탄화력 발전소로 뒤덮일 날도 멀지 않았다.

● ‘밑빠진 독에 물 붓기’ 방식의 전력 예비율 확보
이처럼 최근 석탄화력 건설이 급증하고 있는 원인에 대해 현 정부는 전력예비율 저하 등을 이유로 들고 있다. 그러나 석탄화력 비중 증가를 통한 전력공급 확대는 번지수를 잘못 짚어도 한참 잘못 짚은 대책이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1인당 연간 전력소비량은 9,510kWh로 일본(8,110kWh), 독일(7,108kWh)보다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2005~2010년 전력소비증가율은 30.6%로 일본(-1.9%), 영국(-5.1%)은 물론 미국(1.7%)보다 훨씬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고삐 풀린 전력수요를 잡지 않는 한 전력예비율 확보를 위한 전력공급 확대는 ‘밑 빠진 독에 물 붓기’에 다름 아니라는 말이다.

● 총 전력 수요의 59%인 산업용 전기 요금 현실화
전력수요가 이렇게 늘어난 데에는 원가 이하의 값싼 전기요금이 주요한 원인이 됐다. 전열기로 난방을 하는 등 왜곡된 에너지 소비구조가 문제를 키웠다. 특히 값싼 산업용 전기를 물 쓰듯 펑펑 써대는 산업계가 가장 큰 원인이다. 온실가스를 많이 내뿜는 철강·석유화학·시멘트 등 에너지다소비형 산업은 수출증대에 기여하는 효자산업이라는 칭찬을 받기도 했다. 더욱이 2008년부터 3년간 30대그룹 대기업에 전기요금으로 2조9500억원, 연간 약 1조원에 이르는 보조금이 지원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상황에서는 아무리 전력공급을 확대한다고 해도 눈덩이 불듯 늘어나는 전력수요를 감당할 재간이 없다.
따라서 우리나라 전력수요의 59%를 담당하는 산업용 전력요금을 현실화해 수요를 줄이고 에너지다소비 구조를 바꾸지 않는 한 수요에 따른 전력공급은 틀린 해법이다.

● 오염물질 종합 선물 세트인 석탄화력발전소
값싼 전기요금 체계를 유지하기 위해 마구잡이로 건설된 석탄화력 발전소는 지금 곳곳에서 커다란 상채기를 남기고 있다. 온실가스 배출 전국 1위인 충남 전체 배출량의 대부분(82%)을 차지하는 지역은 인구 60만의 대도시인 천안시나 25만의 아산시가 아니라 인구 10만 내외의 보령, 당진, 태안 등 석탄화력이 입지한 지역이다.
충남에서 산업단지의 면적이 제일 넓은 당진시(36%)에서 가장 오염물질을 많이 배출하는 업종은 3개의 국가산업단지와 2개의 지방산업단지에 입주한 철강업체가 아니라 당진화력발전소다. 당진화력이 입주한 석문면은 당진시 12개 읍면 중 황산화물과 질산화물, 미세먼지 등 오염물질 배출의 89.7%를 차지한다.
이 같은 오염물질 종합세트인 석탄화력 발전소를 현 정부는 주민동의도 없이 마구잡이로 지역 곳곳에 건설하려 하고 있다. 기존의 석탄화력발전소 입지 지역에서 그랬던 것처럼 한적한 바닷가 갯마을을 온갖 대기오염물질로 뒤덮으려 하고 있다. 지금까지 석탄화력발전소로 인해 고통받아 왔던 상당수 지역의 주민들은 연이은 발전소 증설에 망연자실해하고 있다. 이들은 이렇게 한 목소리로 외치고 있다. “지금까지 건설된 석탄화력은 나라와 국민을 위해 감내하겠다. 하지만 더 이상의 증설까지 감내하라는 것은 우리 후손에게 끼칠 돌이킬 수 없는 피해를 감안할 때 더 이상 받아들일 수 없다.”

●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기후변화 대응에 역행하는 온실가스 배출의 주범
석탄화력으로 인한 피해는 단지 해당 입지지역에만 머물지 않는다. 오히려 전국적, 지구적으로 미치는 피해와는 비교되지 않는다. 지난해 작성된 정부보고서에 따르면 한반도의 2050년 기온 상승 폭은 유엔 산하 IPCC의 예상치 2도보다 85% 증가한 3.7도이며 해수면 높이는 기존 전망치(9.5㎝)의 2.8배인 27㎝까지 상승하는 것으로 나타났고 여의도 면적의 17배에 해당하는 150㎢의 지역이 범람피해를 받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이러함에도 불구하고 온실가스 배출의 주범인 석탄화력을 마구잡이로 짓는 것은 불난 집에 기름 붓는 격과 같다.

또한 지난 제5차 전력수급기본계획에서 처음으로 2개 업체가 반영된 후 이번 6차 계획에서 봇물 터지듯이 급증한 재벌대기업의 석탄화력 진출은 공공재인 전기를 사기업에게 팔아넘기는 것으로 전형적인 재벌특혜다.
이처럼 어떠한 합리적 이유도 들지 못하는 석탄화력 발전소 증설은 해당 입지지역은 물론 우리나라 전체의 미래를 망치는 잘못된 선택일 뿐이다.
우리는 정부에 일방적인 절차 진행을 중단하고 석탄화력발전소가 이 시기에, 그리고 그 지역에 꼭 필요한가 논의할 수 있는 대화의 장을 요구한다. 이러한 논의 없이 일방적으로 진행하는 지금의 석탄화력 건설은 결코 받아들일 수 없다.


2012. 7. 25

신규 석탄화력 건설을 반대하는
전국 환경운동연합, 주민대책위원회 일동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보도자료]2012 광주전남 10대환경뉴스    파일있음 운영자 2012-12-28 2015
공지 [논평]박근혜후보의 평균이하 환경공약에 실망   운영자 2012-12-11 1755
공지 [논평]박근혜후보의 원자력발전에 대한 정책공약은 이명박 정부의 원자력확대 정책과 다르지 않다.   운영자 2012-12-11 1904
공지 [논평]4대강사업 빠진 박근혜후보의 환경공약, 국민심판 받아야..   운영자 2012-12-11 1850
공지 [논평]감사원감사결과 밝혀진 충격적인 안전부실현황   운영자 2012-12-06 1924
공지 [성명]국토부의 '낙동강 보 붕괴' 발표 전문가 고발 관련...   운영자 2012-11-21 1729
공지 [성명]낙동강 보 균열, 영산강은 과연 안전한가?   운영자 2012-11-21 1824
공지 [논평]삼척시장 주민소환 무산되었지만....   운영자 2012-11-02 2110
공지 [논평]사상최악의 물고기 집단폐사    파일있음 운영자 2012-10-23 2231
공지 [성명]신규 석탄화력 곳곳에서 무산, 석탄화력 더이상 설 자리가 없다.   운영자 2012-10-22 2338
공지 [공동성명]임성지구 자문위원 사퇴촉구2차 성명    파일있음 운영자 2012-10-10 2795
공지 [기자회견문]삼척, 영덕 신규원전부지 선정 규탄    파일있음 운영자 2012-09-17 2209
공지 [4대강사업중단]성명서_영산강 본류 구간 역행 침식과 세굴 현상으로 덕흥보 무너져    파일있음 운영자 2012-09-17 2530
공지 [공동성명서]목포시 자문,심의위원 자진사퇴 촉구    파일있음 운영자 2012-09-14 1946
공지 [기자회견]광주전남 신규 석타화력저지 공동대책위 출범    파일있음 운영자 2012-09-05 2138
공지 [보도자료]고리1호기 폐쇄 , 인증샷    파일있음 운영자 2012-08-13 1828
공지 [기자회견문]신규 석탄화력 증설은 지역사회와 이 나라의 미래를 잠식한다.    파일있음 운영자 2012-07-25 1978
공지 [보도자료] 4대강수질 개선되지 않았다.    파일있음 운영자 2012-07-23 1646
공지 [기자회견]해남화력발전소, 재론의 여지없다.   운영자 2012-07-19 1869
공지 [성명] 4대강 가뭄 피해 관련   운영자 2012-06-27 1922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후원지부 목포 선택